하동군수배 전국 동호인 테니스대회 성료

하동신문 0 930

하동군수배 전국 동호인 테니스대회 성료

전국·지역신인부 150팀 출전

전국 강동길·강양권조 

지역 김석기·이태준조 우승

 

  테니스의 저변 확대와 동호인의 화합과 우의를 다지는 전국 동호인 테니스대회가 지난 주말 알프스 하동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하동군은 지난 17〜18일 생활체육테니스장·민다리체육공원 등 관내 4개 테니스장에서 ‘제13회 하동군수배 전국동호인 테니스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하동군테니스협회(회장 이현기)가 주최·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전국의 테니스 동호인·가족 등 400여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대회는 전국 20세 이상 순수 동호인이 참여한 전국신인부와 사천·통영·거제시 및 도내 10개 군부의 20세 이상 순수 동호인이 참가한 지역신인부 등 2개 종목으로 치러졌다.

남녀 구분 없이 복식조로 치러진 경기는 종목별 3팀으로 구성된 조별 예선리그를 거쳐 상위 1·2위 팀이 본선에 올라 승자를 가리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경기 결과 전국신인부에서는 의령군의 강동길·강양권 선수조가 영예의 우승을 차지해 상패와 상금 120만원, 진주시의 이정훈·김형지 선수조가 준우승해 상패와 상금 70만원을 받았다.

또 공동 3위를 차지한 통영시의 김석정·공독록 선수조와 진주시의 최진호·전순환 선수조가 상패와 상금 30만원, 공동 8강에 오른 4팀이 상금 10만원을 수상했다.

지역신인부에서는 우승을 차지한 하동군 김석기·이태준 선수조가 상패와 상금 50만원, 준우승한 거제시 김세홍·한명환 선수조가 상패와 상금 30만원, 공동 3위 하동군 노재복·장이석 선수조와 하동군 김진호·김병기 선수조가 상금 15만원을 받았다.

군 관계자는 “올해로 13회째를 맞은 이번 대회에 전국에서 많은 동호인이 함께해 승패를 떠나 서로간의 우의와 친선을 다지는 화합잔치가 됐다”며 “이틀간의 경기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몫했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